본문 바로가기

반응형

해외축구소식

(32)
크리스티아누 호날두의 변신과 그 뒤에 숨은 비전 - "축구 선수에서 구단주로" 이기주의의 아이콘, 크리스티아누 호날두 크리스티아누 호날두는 단순히 축구팬들에게만 알려진 이름이 아니다. 그의 이름은 현대 축구의 표상이며, 월드클래스 스타 선수의 상징이기도 하다. 호날두는 그의 전성기 시절, 그리고 지금까지도 세계에서 가장 많은 수입을 올리는 축구 선수 중 한 명이다. 그는 과거에도 세계 최고의 연봉을 받아온 선수였고, 최근에는 사우디아라비아 알 나스르로의 이적을 통해 역대 최고 수준의 연봉, 2억 유로(약 2900억 원)를 받게 되었다. 돈에 대한 호날두의 집착, 그리고 그의 비즈니스 호날두는 단순히 축구만으로 돈을 벌지 않는다. 그는 다양한 사업을 통해 추가 수입을 창출하고 있다. 그의 주요 사업 중 하나는 호텔 사업이며, 또한 향수, 의류, 속옷, 탈모 관련 제품 등 다양한 분야..
이강인의 독수리 비상, "새로운 도전을 원합니다" 이강인이 스페인 마요르카와의 애증의 고별을 고하는 가운데 그의 스페인에서의 비상은 그의 독수리 같은 포부를 선보이고 있다. 이강인, 스페인 라리가에서 빛나다 이강인의 이번 시즌은 무엇보다도 그의 개인 기록과 함께 스페인 라리가에서 가장 눈부신 활약을 펼쳤다. 그는 총 36경기에서 선발로 33번을 나서며 6골과 6 도움이라는 화려한 성적을 올렸다. 이강인의 발렌시아와 마요르카에서의 첫 시즌에서의 전성기는 이미 그의 잠재력을 입증했지만, 이번 시즌에서의 활약은 그를 라리가의 최상위 미드필더로 인정받게 했다. 그의 뛰어난 패스 능력과 드리블은 그의 이강인만의 강점을 갖추게 했다. 드리블 90회 성공이라는 기록은 이강인의 능력을 더욱 강조했으며, 그는 레알 마드리드의 비니시우스 주니오르를 제치고 라리가에서 두 ..
'이강인, 나만의 길을 가다' - 마요르카의 핵심 미드필더, 빌바오 행 오늘날의 이강인과 공명해온 마요르카의 핵심 미드필더가 팀을 떠나는 일로 마요르카 선수들 사이에 변화의 바람이 불고 있다. 이들은 마요르카의 중심에서 거센 팀 동료의 출발로 이를 따라야 하는 상황에 봉착하게 되었다. 데 갈라레타, 마요르카를 떠나 빌바오로 이강인과 함께 팀의 중심을 이뤘던 데 갈라레타가 먼저 마요르카를 떠나 아틀레틱 클럽 빌바오로 이동했다. 빌바오는 구단의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이강인의 동료 데 갈라레타의 영입을 공식화했다. "구단 유스팀에서 성장한 데 갈라레타가 2025년까지 2년 동안 빌바오에서 뛸 것"이라는 구단의 발표와 함께, 데 갈라레타의 이적은 마요르카와의 연결고리를 끊게 되었다. 데 갈라레타는 이번 시즌에도 이강인과 함께 팀을 이끌었고, 그의 빠른 발과 안정적인 볼 컨트롤로 마..
해리 케인의 이적 '나비효과', 손흥민의 미래는 어디로? 해리 케인의 향배와 그 파장 토트넘 핫스퍼의 해리 케인, 이 선수의 이적 이야기는 현재 유럽 축구계에서 가장 핫한 이슈 중 하나다. 다음 시즌을 앞두고 그의 이적 가능성이 대두되고 있는 가운데, 이로 인한 다양한 시나리오들이 제기되고 있다. 그중 하나가 해리 케인의 '나비효과'다. 영국의 유명 스포츠 매체 '가디언'은 최근 토트넘의 미래 구성에 대해 다양한 가정을 펼쳤다. 그들이 제기한 시나리오 중 하나는 해리 케인의 향배와 그로 인해 일어날 변화다. "해리 케인은 레알 마드리드와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와 연관 지어진다. 그의 토트넘과의 계약이 다음 시즌에 만료될 예정이며, 그는 큰 금액의 이적료로 팀을 떠나거나 토트넘에 남을 수 있다"라고 말했다. 그들은 또한 토트넘의 회장 다니엘 레비가 1억 파운드 이상..
리오넬 메시의 새로운 시작: MLS로의 길 메시의 이별과 새로운 시작 축구 팬들에게는 굉장히 익숙한 이름인 리오넬 메시는 이번 여름 최대의 이슈였다. 그의 행선지가 어디가 될지 주목을 받았다. 지난 4일(한국 시간) 그는 공식적으로 파리 생제르맹(PSG)과의 이별을 선언하였다. 바르셀로나, 사우디, 그리고 인터 마이애미에게서 오는 막대한 관심을 받았지만, 메시의 마음은 명확하게 자신의 옛 고향인 바르셀로나로 향했다. '바르사 유니버설'에서는 메시가 바르셀로나로 돌아가기 위해 금전적인 문제를 감내할 준비가 되어 있음을 보도했다. 메시가 바르셀로나로 돌아가기를 희망하던 것은 그 자신뿐만이 아니었다. 바르셀로나의 후안 라포르타 회장은 여러 차례에 걸쳐 메시의 복귀를 공개적으로 언급하며 그의 복귀를 지지했다. 그러나 불행하게도 상황은 그리 단순하지 않았..
'무리뉴, 콘테는 문제였다...' 이것이 토트넘 감독이 바뀐 이유다 포스테코글루 감독, 토트넘의 새로운 지휘자 국제적인 무대에서 이름을 날리지 못한 셀틱의 엔제 포스테코글루 감독이 토트넘의 새로운 감독으로 선임되었다는 소식이 전해졌다. 아르네 슬롯 감독과의 협상이 결렬되면서 토트넘은 새로운 지휘자를 찾는 상황에 처했으며, 이 과정에서 포스테코글루 감독에게 주목하게 되었다. 영국 '스카이 스포츠' 등 여러 매체들은 "포스테코글루 감독이 토트넘을 맡을 가능성이 높아졌다"는 보도를 통해 이 정보를 전하였다. 이 호주 출신의 감독은 과거 브리즈번과 멜버른에서 감독직을 수행하였고, 2013년부터 4년 동안은 호주 대표팀을 이끌었다. 그 후 요코하마 마리노스의 사령탑을 맡았으며, 2021년부터는 셀틱을 지도하고 있다. 셀틱은 올 시즌 포스테코글루 감독 아래에서 뛰어난 성적을 거두었..
김민재, 英 맨체스터행...이탈리아 나폴리와 작별인사 이탈리아 나폴리 이탈, 맨체스터로 향하는 김민재 "철기둥"이라는 별명으로 알려진 김민재(27)가 이탈리아 나폴리를 떠나 영국의 맨체스터로 향하는 길에 올랐다는 소식이 전해졌습니다. 이탈리아 언론 '일 마티노'는 2일 (한국시간) 보도했으며, 나폴리를 떠나는 김민재의 바이아웃(이적 허용) 조항이 7월 1일부터 15일 사이에 발동되며, 그는 이 기간 동안 맨체스터로 이동할 것이라는 예측을 내놓았습니다. '일 마티노'는 "나폴리와 흐비차 크바라츠헬리아(22)의 계약은 1년 더 연장되지만, 김민재와의 작별은 거의 확정된 상황"이라고 밝혔습니다. 크바라츠헬리아는 2027년까지 나폴리와 계약을 맺고 있으며, 이 계약은 2028년까지 연장될 예정이며, 연봉은 250만 유로(약 35억 원)로 2배 이상 증가될 예정입니..
미하일 안토니오의 도발 : "홀란드? 그럼 나도 맨시티에서는 30골 쏘겠다" 엘링 홀란드의 출중한 성적, 그러나 웨스트햄의 안토니오는 단호한 주장 지난 프리미어리그에서 엘링 홀란드는 뛰어난 활약을 보여주며 36골 8 도움으로 골든 부츠와 올해의 선수상을 수상하며 자신의 가치를 입증했다. 이러한 홀란드의 화려한 성과를 두고도, 웨스트햄의 스트라이커 미하일 안토니오는 대담한 발언을 남겼다. 그는 자신이 맨체스터 시티에서 뛰었다면 홀란드만큼의 성적을 거둘 수 있었을 것이라고 주장했다. 안토니오는 최근 필티펠라스의 팟캐스트 인터뷰에서 펩 과르디올라 감독 아래에서 한 시즌을 시작했다면 30골 이상을 넣을 수 있었을 것이라고 단호히 말했다. 이러한 담담한 자신감은 진행자로부터 되물음을 받아도 결코 흔들리지 않았다. 그는 "맨시티에서 기회가 창출되는 모든 상황을 생각해 보라"라며 자신의 주장..

반응형